상단여백
HOME 뉴스 전북도
전북도, 2020년 시청각장애인용 TV 보급사업 추진시청각 장애인 또는 국가보훈처 등록 눈·귀·상이등급이면 가능
   
▲ 전라북도청
전라북도가 시·청각 장애인 등 방송 소외계층의 방송 접근권 보장을 위한 ‘시·청각장애인용 TV 보급사업’ 지원 대상자를 오는 6월 5일까지 모집한다.

신청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으로 보건복지부 등록 시·청각장애인 또는 국가보훈처등록 눈·귀 상이등급자이며 주소지 관할 주민센터에 방문해 신청서 및 개인정보동의서를 작성해 신청하면 된다.

전북도는 2017년부터 방송통신위원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매년 시·청각장애인용 TV 보급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2019년도에 931대를 보급, 작년까지 총 4,688대를 보급했다.

사업 주관 기관인 시청자 미디어재단에서는 저소득층·장애정도·연령 등 우선 보급적격기준에 따라 재단 운영 적격심사위원회에서 시청각장애인용 TV 보급 대상자를 선정한 후 전국적으로 15,000여대를 보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영식 도 노인장애인과장은 “시·청각장애인이 비장애인에 비해 방송매체에 접근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는데 이번 시·청각장애인용 TV 무료보급을 통해 도내 시·청각장애인의 정보 접근성이 개선되기를 기대한다”며 “많은 분들이 신청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재용 기자  anjy0902@hanmail.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