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베트남 매체 "박항서 월급 6100만원, 역대 베트남 감독 최고"
박항서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 감독.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역대 베트남 국가대표 수장 가운데 가장 많은 월급을 받은 감독으로 확인됐다.

베트남 매체 단 비엣은 17일(현지 시간) "박항서 감독은 월 5만 달러(약 6100만원)를 받아 베트남 축구 역사상 최고 월급을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연봉으로 환산하면 7억2000만원이 넘는다.

박 감독은 지난 2017년 10월 베트남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뒤 2018년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는 시작에 불과했다. 박 감독의 베트남은 이후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4위, 아세안축구연맹(AFF) 챔피언십 우승 등 승승장구했다. 2019년에는 아시안컵 최초 8강 진출과 60년만에 동남아시안게임 금메달 획득이라는 성과를 남겼다.

박 감독에 이어 2위는 포르투갈 출신의 엔리케 칼리스토 감독이다. 2008년부터 2011년까지 베트남 대표팀을 이끌며 2008년 아세안축구연맹컵 우승을 달성한 칼리스토 감독은 월 2만5000달러(약 3000만원)를 받았다.

그 뒤를 팔코 괴츠(독일‧2만2000달러), 미우라 토시야(일본‧1만5000달러), 알프레드 리에들(호주‧1만달러) 감독이 이었다. /뉴스1

삼남일보  webmaster@samnamilbo.com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