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농어촌공 새만금사업단, 코로나19 피해 지원 기부행렬 ‘동참’사랑의 열매에 성금 200만원 전달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사업단은 최근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곳의 피해지원을 위해 2일 사랑의 열매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백만원을 전달하며 기부행렬에 동참했다.

 이번 성금은 결식아동 등 도움이 절실한 지역사회 이웃들을 돕기 위해 새만금사업단 새만금사랑실천동호회에서 십시일반 모아온 새만금 사랑기금으로 시급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성금으로 전달했다.

 김병수 새만금사업단장은 "적은 금액이지만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며 "모두가 힘든 시기에 사회 구성원들이 힘을 합쳐 이 힘든 시기를 잘 극복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영숙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성금을 전달해주셔서 감사드리고 현재의 난관을 잘 벗어날 수 있도록 사랑의열매가 도울 수 있는 일을 찾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농어촌공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대구.경북지역을 중심으로 피해자 및 현장의료진 등의 어려움을 돕고자 1차 성금기부에 이어 전사적으로 성금모금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안재용 기자  anjy0902@hanmail.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