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대한환경운동본부 완주 삼례읍에 구운달걀 쾌척750판 전달해… 사회복지시설․소외계층 전달 예정

대한환경운동본부(대표 임공택)가 완주군 삼례읍에 구운달걀을 후원했다.

21일 대한환경운동본부는 삼례읍행정복지센터를 찾아 구운달걀 750판을 쾌척했다.

대한환경운동본부의 구운달걀 매년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이날 전달받은 구운댤걀은 관내 사회복지시설 및 독거노인, 장애인세대, 다자녀가정 등 생활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삼례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및 생활지원사가 가정방문을 하여 전달될 예정이다.
 
임공택 대표는 “경기가 유난히 침체돼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이 많다고 들었다”며 “그분들이 남은 겨울을 조금이라도 따뜻하게 보내시는데 보탬이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김동준 삼례읍장은 “날씨가 추워질수록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들이 곳곳에 많은데 큰 힘을 실어주신데 대해 감사를 드린다”며 “나눔 문화 확산에 최선을 다하는 행정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채 기자  haram7895@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