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국내 최초 레이저 맵핑쇼, 팔복예술공장에서 펼쳐진다오는 7일 오후 8시...“레이저 맵핑 데모쇼 첫 선”

전주시가 오는 7일 오후 8시 팔복예술공장에서 젊은 레이저 미디어 아티스트들이 선보이는 ‘레이저 맵핑 데모쇼’(이하 레이저쇼)가 진행된다고 4일 밝혔다.

이날 레이저쇼에서는 팔복예술공장의 특별한 공간조형미에 감동한 ㈜팀레이저와 (유)피터팬 소속의 젊은 레이저 미디어 아티스트들이 최근 개관한 팔복예술공장 2단지(B동) 팔복야호예술놀이터의 건물 외벽과 컨테이너를 화려하게 장식하게 된다.

공연은 최신 레이저 영상기술을 활용한 그래픽쇼, 빔쇼, 레이저 맵핑쇼 등으로 구성되며, 레이저 영상기술에 대한 안내와 함께 20분 정도로 펼쳐질 예정이다.

시 문화관광체육국 관계자는 “이번 레이저쇼는 한국 최초로 시도되는 레이저 맵핑쇼로, 전주의 대표적인 문화예술 명소로 급부상하고 있는 팔복예술공장에서 시연된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전광훈 기자  earth0294@naver.com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광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