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한국 남자 핸드볼, 쿠웨이트 꺾고 도쿄올림픽 亞예선 첫 승

한국 남자 핸드볼 대표팀이 2020년 도쿄올림픽 남자핸드볼 아시아예선에서 첫 승을 거뒀다.

한국은 20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도쿄 올림픽 남자 핸드볼 아시아 지역 예선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쿠웨이트를 36-32로 이겼다.

1차전에서 이란에 패했던 한국은 이날 승리로 1승 1패를 기록, 4강 불씨를 키웠다. 

8개국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는 2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벌인 뒤 각 조 2위까지 4강에 진출할 수 있다. 우승을 하면 2020년 도쿄 올림픽 본선 진출 티켓을 얻는다.

한국은 전반 15분까지 쿠웨이트와 동점으로 맞섰지만 이후 연달아 4점을 몰아치며 앞서가기 시작했다.

후반에도 점수 차를 유지하던 한국은 후반 한때 2점차까지 쫓겼으나 뒷심을 발휘, 승리를 지켜냈다.

정수영(하남시청)과 박지섭(상무)이 나란히 7골을 올려 활약했다.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8년 만에 올림픽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한국은 오는 22일 바레인과 조별리그 최종전을 펼친다. /뉴스1

삼남일보  webmaster@samnamilbo.com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