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읍시
11일, ‘무성서원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기념식’ 무성서원 일원에서 개최범도민적 축제 분위기 속에서 등재 축하·기념, 김종서·김나니 등 축하공연 예정
   
▲ 포스터
전북도와 정읍시가 함께 마련한 ‘무성서원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기념식과 축하공연’이 오는 11일 무성서원 일원에서 개최된다.

행사는 지난 7월 아제르바이잔에서 열린 ‘제43차 세계유산위원회’에서 무성서원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것을 기념하고 무성서원을 널리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식전행사는 정읍시립농악단의 농악공연을 시작으로 막을 올린다.

이어 무성서원의 세계유산 등재를 고하는 고유제, 시립국악단의 국악공연이 이뤄진다.

세계유산 등재 표지석 제막식에 이어 열리는 기념식은 세계유산 등재 유공자 공로패 수여 무성서원 이치백 원장 기념사 유진섭 시장 환영사 전북도지사 등 주요인사 축사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기념식 후에는 김종서·김나니·박주희·최석준·이선수 보유자) 등의 연예인과 국악인의 축하공연이 예정되어 있다.

유진섭 시장은 “우리 지역의 자랑인 무성서원이 세계 인류의 소중한 문화유산으로의 가치를 인정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무성서원과 지역 내 다양한 역사와 문화, 예술 등 가치 있는 문화자원을 연계해 지역발전의 동력으로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훈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