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읍시
정읍시, 추석 앞두고 가축전염병 유입 방지 일제소독 캠페인 실시구제역·아프리카돼지열병·AI 등 사전 예방에 ‘총력’
   
▲ 정읍시
정읍시가 귀성객 이동에 따른 가축 질병 유입이 우려되는 추석 명절을 대비해 가축 전염병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시는 구제역과 아프리카돼지열병, AI 등 악성 가축전염병 차단 방역을 위해 10일 정읍역과 시외버스터미널에서 가축 전염병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는 중국과 베트남 등 주변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국내 유입이 우려되는데 따른 조치다.

시에 따르면 캠페인과 동시에 구제역과 아프리카돼지열병, AI 등 악성가축전염병 차단을 위해 추석기간 9월12일부터 15일까지 축산농가 일제소독을 실시한다.

또한 광역방제기와 축협공동방제단을 동원해 소독하며, 겨울철 가축전염병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축산농가 차단방역에도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모든 악성가축전염병은 소독뿐만 아니라 축사내 전용장화와 환복 등을 사용하고 외부와의 접촉을 차단하는 것이 최선의 방역이므로 개별농가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김정훈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