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더불어민주당 군산지역위, 당직 구성·대의원 선출

더불어민주당 군산지역위원회(위원장 신영대, 이하 군산지역위)는 상무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역위원회 당직 구성과 대의원을 선출했다.

14일 민주당 군산지역위에 따르면 상무위원회를 통해 주요 당직 구성 현황을 보고하면서 시의원 전면 배치, 특화된 전문가 배치, 기존 당직자 안배 등 당직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군산지역위를 이끌어 갈 21명의 운영위원 중 지명직 운영위원에는 현 군산시의회 김경구 의장이, 사무국장에는 김우민 의원, 여성위원장에 송미숙 의원, 청년위원장에 박광일 의원, 농어민위원장에 이한세 의원을 각각 임명했다. 

또한 다문화위원장에 박혜나 군산베트남이주여성협의회장, 장애인위원장에 정경섭 군산시장애인연합회 회장을 임명했다고 발표했다.

군산지역위는 주요 정책 개발과 당원 간의 소통 창구를 마련하기 위해 ‘포용적 성장과 평화경제를 위한 여정'이란 주제로 정책 페스티벌과 대의원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날 상무위원회에서는 오는 31일 열릴 예정인 더불어민주당 군산지역위 대의원대회 준비위원장으로는 김경구 의장을 선임했다.   

신영대 위원장은 “앞으로 각계각층의 의사를 반영해 군산의 발전 방향과 대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수갑 기자  lsk7990@hanmail.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