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북도
전북119안전체험관, 물놀이안전체험장 개장물놀이체험 전북관광활성화 기대, 타시도 체험객 30%로 관광효과 톡톡
   
▲ 전북119안전체험관, 물놀이안전체험장 개장

전라북도 소방본부는 전국 유일의 물놀이안전체험장을 전북119안전체험관에서 오는 14일부터 개장한다고 밝혔다.

물놀이안전체험장은 매년 여름철 반복되는 물놀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사고발생시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처하는 방법을 체험을 통해 배울 수 있도록 지난 2015년 전국 최초로 조성되었으며, 총사업비 26억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6,600㎡의 넓은 공간에 8개 체험콘텐츠로 조성되었으며 오는14일부터 개장한다.

주요 체험시설로는 익수사고체험장, 급류체험장, 선박탈출체험장, 도하체험장 등의 안전교육존과 종합물놀이장, 키즈풀 등 물놀이존을 구분해 체험객에게 ‘교육+놀이+체험’의 3대 만족을 느낄 수 있도록 조성됐다..

지난해 인기를 끌었던 생존수영교육장은 수요자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본격 운영될 계획이다. 생존수영은 옷과 신발을 착용한 상태에서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할 때까지 물 위에 떠 있는 방법을 재미있는 놀이와 함께 교육할 예정이다.

특히 선박사고 발생시 구명뗏목을 이용한 탈출 및 구조 등 올바른 대처방법을 배우는 프로그램을 신설해 체험을 통해 지식을 습득하고 인명피해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물놀이안전체험장 운영시간은 1일 2회운영하고, 이용요금은 8,000원이며, 체험예약은 전북119안전체험관 홈페이지에서 예약할 수 있다.

한편, 물놀이안전체험장은 6월중 현재 예약인원이 22,000명을 육박할 정도로 벌써부터 예약 열기가 한창이며, 예약자 중 30%는 타 시도 체험객으로 전북투어패스와 연계한 전북관광활성화에 톡톡한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마재윤 도 소방본부장은 전북119안전체험관을 방문해 물놀이 안전사고 관련프로그램과 체험시설을 확인하고 국민들의 안전교육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안재용 기자  anjy0902@hanmail.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