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지적장애인 보조기기 서비스 ‘맞손’전주대 보조기기센터-창혜원 MOU

보건복지부와 전라북도가 지원하고 전주대학교(총장 이호인)가 위탁 운영하는 전라북도보조기기센터(이하 전북보조기기센터)와 창혜원은 11일 지적장애인을 대상으로 보조기기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창혜원은 지적장애인 거주시설으로 이용자들의 장애를 최소화하고 자립에 필요한 상담, 교육, 직업훈련 등을 통해 장애인들의 잠재능력과 가능성을 찾아 역량을 강화해 지역사회 구성원으로 당당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전라북도보조기기센터와 창혜원은 지적장애인을 위한 보조기기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정보 공유와 보조기기 상담 연계 등의 상호 협력을 적극적으로 이뤄나갈 계획이다.

전북보조기기센터장 신현욱 교수(재활학과)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전라북도에 거주하는 지적장애인분들이 자신에게 적합한 보조기기를 알고 지원받음으로써 지역사회로 개개인의 활동영역이 확대돼 삶의 질이 향상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복진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복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