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군
본격 영농철, 고창 곳곳 농촌일손 돕기 ‘울력’
   
▲ 본격 영농철, 고창 곳곳 농촌일손 돕기 ‘울력’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고창읍, 신림면, 고수면사무소 직원들이 농촌 일손 돕기에 나서 농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고창읍은 월산리에서, 신림면은 신평리에서, 고수면은 상평리 농가에서 오디 수확을 도왔다.

도움을 받은 농가에선 “오디 수확이 손이 많이 가고 영농철과 겹쳐 일손을 구하기 어려웠다”며 “직원들이 이렇게 발 벗고 나서서 작업을 도와준 덕분에 수확을 잘 할 수 있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고창군 읍·면 직원들은 “농번기를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라도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마음이 뿌듯하다”고 말했다.

홍동남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동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