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야노시호&추사랑, 집 탈출'마리텔 하와이 화보' 촬영 현장 속으로~ 인생 샷 성지 ‘알로하 비치’ 백만 배 즐기기
   
▲ <사진제공>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하와이의 ‘알로하 하우스’를 공개한 야노시호가 딸 추사랑과 집을 탈출해 탁 트인 바닷가로 나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녀는 하와이에서 사진 찍는 꿀팁을 전수 하며 ‘마리텔 하와이 화보’ 촬영에 적극적인 참여도를 보일 예정이다. 또한 야노시호는 인생 샷 찍기에 탁월한 하와이 해변을 백만 배 즐기는 방법을 소개해 기대감을 높인다.

오는 31일 금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는 야노시호가 딸 추사랑과 햇빛이 내리쬐는 하와이 해변에서 방송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주 야노시호와 추사랑의 ‘하와이 알로하 하우스’일상을 공개한 '마리텔 V2'에서는 하와이의 아름다운 해변을 공개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은다. 이들은 하와이 해변을 배경으로 하는 새로운 콘텐츠 방송들을 예고하고 있다.

야노시호가 딸 추사랑과 하와이 해변에 등장해 모델 포스를 내뿜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그녀는 서핑 요가에 앞서 하와이에서 인생 샷을 건질 수 있는 톱 모델의 특급 포즈를 먼저 공개할 예정이다.

야노시호가 인생 샷 건질 수 있는 꿀팁을 아낌없이 방출하고 있는 도중에 추사랑이 옆에서 끊임없이 장난을 치고 있어 현실 모녀 케미를 보인다. 야노시호가 다리가 길어 보일 수 있는 포즈로 한쪽 엉덩이를 올리는 자세를 취하자 추사랑은 야노시호를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웃음을 터트리고 있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야노시호는 추사랑의 방해에도 꿋꿋하게 포즈를 취하다가 스태프들과 ‘마리텔 하와이 화보’ 촬영을 추진한다. 그녀는 해변을 배경으로 전신 사진이 날씬하게 나오는 방법과, 서핑 보드 위에서 취 할 수 있는 포즈, 세 사람이 취할 수 있는 포즈 등을 열정적인 자세로 알려 줄 예정이다. 그녀는 “자신 있게 하세요~”라며 다양한 포즈를 제시해 결과물에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추사랑은 야노시호가 ‘마리텔 화보 촬영’에 열중하고 있는 틈을 타 바다 위에서 ‘외로운 항해’를 떠나 눈길을 모은다. 추사랑은 서핑 보드 위에서 노를 저으며 사진 찍기에 집중한 사람들 뒤를 떠다니고 있어 모두의 시선을 강탈했다는 후문이다.

삼남일보  webmaster@samnamilbo.com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