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KIA, KT 3연전 싹쓸이…691일 만에 파죽의 7연승
KIA 타이거즈 윌랜드

KIA 타이거즈가 KT 위즈와의 3연전을 싹쓸이하며 파죽의 7연승을 질주했다.

KIA는 26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KT와의 경기에서 17-5로 이겼다.

7연승에 성공한 KIA는 21승1무31패(9위)가 됐다. KIA의 7연승은 2017년 6월말부터 7월초 이후 691일만이다. KIA는 8위 KT(22승32패)와의 승차는 없지만 승률에서 뒤져 9위를 유지했다.

KIA 선발 윌랜드는 6이닝 7피안타 2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역투, 시즌 4승(2패)째를 수확했다. 윌랜드는 5월 들어 패배 없이 2승을 기록 중이다.

박찬호는 6타수 3안타 5타점 1득점으로 맹활약을 펼쳤고 이창진과 나지완은 각각 홈런 1개씩을 쏘아 올렸다. KIA는 이번 시즌 3번째 선발 전원 안타(리그 23호)를 기록했다.

KIA는 1회말 최원준이 안타를 치고 도루에 성공하며 무사 2루 기회를 잡았다. 이어 박찬호의 1타점 적시타로 선취점을 올렸다. 계속해서 안치홍의 1타점 2루타와 상대의 포일로 2점을 더 추가했다.

KIA는 2회말 1사 2, 3루에서 박찬호의 2타점 적시타가 터지면서 5-0으로 격차를 벌렸다. KIA는 4회말 이창진의 솔로포, 5회말 나지완의 투런포 등으로 3점을 더 보태 8-0으로 달아났다.

KIA는 6회초 윌랜드의 제구가 흔들리면서 2실점했다. 하지만 8회말 대타 김선빈을 비롯해 이명기, 박찬호 등이 잇따라 2타점 적시타를 치는 등 대거 9점을 뽑아 KT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삼남일보  webmaster@samnamilbo.com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