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원광대 식품영양학과, 아이디어 콘테스트 입상익산 대표 특산품 서동마 활용 ‘마’ 아이스크림 개발 눈길 끌어
‘제2회 익산시 대표 가공식품 육성을 위한 아이디어 콘테스트’ 동상을 수상한 원광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익산 마:중’ 팀이 상장과 꽃다발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 농식품융합대학 식품영양학과 졸업생 및 재학생으로 구성된 ‘익산 마:중(오는 사람을 나가 맞이함)’ 팀이 익산시에서 개최한 2019 제2회 익산시 대표 가공식품 육성을 위한 아이디어 콘테스트에 참가해 동상을 수상했다.

식품영양학과 나우리(박사), 김지유(석사과정), 전상규(4학년), 김혜지(TLO), 이예지(TLO)씨로 구성된 ‘익산 마:중’ 팀은 손정민 교수의 지도로 익산이 다른 지역과 비교해 특산품을 활용한 대표적인 간식이 없는 점에 착안해 익산 대표 특산품인 서동마를 활용해 ‘마’ 아이스크림을 개발, 요즘 세대에 맞는 콘셉트와 건강까지 고려한 제품으로 호평을 받았다.

청년 TLO 육성사업을 통해 임상영양연구실에서 근무하는 김혜지·이예지씨는 “졸업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연구 이외에 취업이나 창업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기회를 경험해 좋았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익산시는 콘테스트 수상작이 추후 지역 대표 가공식품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반 조성을 위해 제품·포장재·디자인 개발 등 상품화 과정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승옥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승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