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주시
전주 기령당 제422주년 기념행사 개최대한민국에서 가장 오래된 경로당인 기령당 15일 422주년 기념행사 거행

대한민국에서 가장 오래된 경로당인 전주 기령당 제422주년 기념행사가 15일 전주 기령당 역사관에서 열렸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이상칠 당장을 비롯한 회원 100여명과 대한노인회 전영배 전주시지회장 등이 참석해 기령당 422주년을 축하하며 자리를 빛냈다.

기령당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경로당으로 전주 완산동 군자정 자리에 위치해 있으며, 예로부터 전라관찰사나 전주 부윤이 가장 먼저 찾는 곳으로 지금도 자치단체장을 비롯한 정치인과 기관장들이 어르신들의 덕담을 듣기 위해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이상칠 당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422년의 전통과 역사를 계승하는 기령당 당장으로서 기령당의 위상을 더욱 높이고 기령당이 전주 한옥마을과 연계해 중요한 역사문화공간으로서의 가치를 보존하고 계승시켜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복진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복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