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전주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총괄기획자 3년 연속 선정

전주대 산학협력단은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 전북권역 총괄기획자로 3년 연속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은 국내 관광을 촉진하고 대한민국을 세계적인 관광지로 육성하기 위해서 진행되는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사업이다. 

국내 관광지를 집중적으로 육성키 위해서 1개 권역당 3~4개 지역자치단체를 묶어 총 10개 관광 권역으로 구성하고 5년 동안 권역당 약 100억 원, 전체 총 1,00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한다. 

올해도 시간여행권역의 2019년도 총예산 29억을 지자체와 함께 지역 관광투자에 집중키 위해 총괄 기획을 맡았다.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시간여행101은 권역의 관광 활성화를 위한 관광개발 진흥 사업으로 ‘전주-군산-고창-부안’지역의 국내 관광을 촉진하고, 세계적인 관광지로 육성하기 위해 진행되는 사업이다. 

전북권역 PM(총괄기획자) 전주대 산학협력단 류인평 교수는 “시간여행101으로 각 지자체의 테마에 적합한 매력적인 관광자원과 대표 관광지의 콘텐츠를 개발했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관광객들의 만족도를 높여 재방문과 추천 의도를 할 수 있는 시간여행101으로 만들고 싶다”며 “지역의 관광서비스를 관광객 입장에서 개선해 관광객의 체류시간을 높여 전북지역의 새로운 토털 관광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윤복진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복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