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순창군
순창군, 여성친화도시 지정을 위한 한걸음
   
▲ 여성친화도시 지정을 위한 한걸음
순창군은 지난 13일 문화, 농촌, 유관기관 등 각 기관과 민간인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여성친화도시’는 지역정책에 여성과 남성이 평등하게 참여하고, 여성의 역량강화, 돌봄 및 안전이 구현되도록 정책을 운영하는 지역을 의미한다. 여성은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상징적인 의미도 갖는다.

이번 간담회는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컨설턴트로 활동 중인 오미란 박사의 여성친화도시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생활속에서 느꼈던 불편한 점들과 분야별로 순창군을 위한 사업제안 등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군은 이날 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과 의견을 바탕으로 순창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관련 정책수립에 적극 반영하는 한편 상반기 내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조례개정 및 군민참여단을 조성해 여성친화도시 지정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방침이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그동안 여성이 살기 좋고, 아이 키우기 좋은 순창을 만들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왔다”면서 “이번 간담회를 시작으로 생활 속에서 체감할 수 있는 여성친화도시 순창군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역주민의 지속적인 관심과 응원”을 부탁했다.

이문수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