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전북농협, 중앙본부 정례조회에서 다수의 상 수상

 전북농협은 지난 7일 중앙본부 정례조회에서 전북의 범농협 임직원이 지도사업대상 등 다수의 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8일 밝혔다.

 지도사업대상 중 지도사업우수에는 고산농협.장계농협.장수농협.정읍농협.전주김제완주축협.고창부안축협.전주원예농협이, 농가소득증대우수에는 김제백산농협 등 전국 19곳 중 전북의 8곳이 각각 수상했다.

 축산대상 중 축산육성대상에 무진장축산농, 축산물판매대상에 전주김제완주축협이 각각 수상했으며, 전주김제완주축협은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전주김제완주축협은 농협중앙회가 전국 농.축협을 대상으로 나눔축산, 무허가축사 적법화, 후계축산인육성 등 19개 분야에서 지도사업 역량강화를 통한 조합원의 실익증대를 위해 실시하는 지도사업 종합평가 결과 축협부문 최우수 조합으로 선정됐다.

 전주김제완주축협 김창수 조합장은 "지도사업 종합평가 대상과 축산물 판매 연도대상을 동시에 수상하기까지 조합원님들의 조합에 대한 아낌없는 관심과 애정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수상소감을 밝혔다

 이외에도 자랑스러운 지부장상에는 이승계 임실군지부장이 수상했다.

 전북농협 유재도 본부장은 "지난 한 해 수고하신 수상자와 전북의 임직원에게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전북농협 임직원은 더욱 더 노력해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안재용 기자  anjy0902@hanmail.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