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주시
이마트 전주점 , 서신동 우리동네 어르신 찬나눔 사업 지원협약우리동네 문제는 우리동네 안에서‘란 슬로건 아래 전주형 커뮤니티케어 초석 다져
   
▲ 전주시
전주시 완산구 서신동에서는 지난 9일 서신동 동네기획단과 전주 이마트 전주점이 함께 "밥맛 꿀맛 살맛 우리동네 어르신 찬나눔" 사업을 펼쳐 취약계층의 건강한 삶을 지원하기로 손을 맞잡았다.

"밥맛 꿀맛 살맛 우리동네 어르신 찬나눔" 사업은 질병이나 노환 등으로 식사 해결이 어려운 저소득 홀로 노인세대에 균형 잡힌 식단을 제공하기 위해 서신동 동네기획단과 부녀회가 손을 잡고 진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서 이마트 전주점이 부식비와 자원봉사자를 지원하기로 약속해 ‘우리동네 문제는 우리동네 안에서’란 슬로건 아래 ‘전주형 커뮤니티케어’의 초석을 다질 것으로 예상된다.

구연홍 이마트 전주점 지점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작은 힘을 보탤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며 “밑반찬 사업에 필요한 부식비와 자원봉사자를 지원함으로써 지역 내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균형있는 삶과 안부 확인을 통해 어르신들의 안전을 책임지겠다는 마음으로 임하겠다”라고 말했다

정진희 서신동장은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하는 마음이 모여 밑반찬을 전달받은 이웃들에게 희망을 줄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위한 복지자원 발굴 및 복지서비스 향상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또한, 동네기획단 깁봉철 위원장은 “지역사회의 작은 손길이 모아져 도움이 필요한 우리 이웃을 돌보고 더불어 잘 사는 서신동, 소외받는 이웃이 없는 서신동을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윤복진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복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