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주시
농산물꾸러미, 학생 가정으로 출발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 31일 지역 9만여명 학생 가정에 2차 농산물꾸러미 배송 시작
   
▲ 농산물꾸러미, 학생 가정으로 출발

코로나19로 인해 사용되지 못한 무상급식 예산으로 학생 가정에 지원하는 농산물꾸러미 2차 배송이 시작됐다.

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는 31일 전주지역 유치원생과 초·중·고·특수학교 학생 등 9만여명을 대상으로 2차 농산물꾸러미의 배송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 농산물꾸러미 배송은 전주시가 오는 8월말까지 총 29억원을 투입해 각 가정에 3만원 상당의 농산물꾸러미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올해 두 번째 추진된다.

센터는 첫날 3000개의 꾸러미를 포장해 배송처리를 완료했으며 매일 평균 6000개의 물량을 포장해 배송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농산물꾸러미의 경우 학부모들의 선호도에 따라 쌀·찹쌀세트 잡곡세트찰흑미, 찰보리, 현미 등 5종) 복합세트 중 선택된 1개 세트가 보내지게 된다.

강성욱 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장은 “우리 농산물로 구성된 꾸러미를 통해 학부모와 학생들의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길 바란다”며 “코로나19로 경제위기를 겪은 지역 농가에게 소득을 제공하고 학부모들에겐 식재료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광훈 기자  earth0294@naver.com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광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