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임실군
영양풍부 고품질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 활짝임실시장 다기능주차장서‘햇빛나라 임실고추’직거래 장터 본격 운영
   
▲ 영양풍부 고품질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 활짝

임실군이 고품질의 ‘햇빛나라 임실고추’를 생산자로부터 직접 살 수 있는 직거래 장터를 연다.

군은 8월 1일부터 10월 26일까지 임실장날인 1일과 6일에 임실시장 다기능주차장 2층에서 임실고추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

임실고추 직거래장터는 본격적인 건고추 출하시기를 맞아 관내 농가에게는 안정적인 판매처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는 믿을 수 있는 고품질의 임실고추를 생산자로부터 직접 구매할 수 있는 기회다.

임실고추는 2,341 농가가 464ha에 고추를 재배하고 있으며 임실은 중산간지에 위치해 숙기의 온도가 높으며 일조 시간이 길고 밤과 낮의 기온차가 커 소비자의 입맛에 맞는 고품질 고추 생산의 최적지이다.

이 같은 기후여건에 따라 임실고추는 영양이 풍부하고 과피가 두꺼우며 맛이 좋아 전국의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임실군은 고추의 우수성을 앞세워 타지역과 차별화된‘햋빛나라 임실고추’라는 브랜드와 전용 포장재를 활용, 판매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그간 관행적으로 이루어진 임실터미널 인근에서 도로를 불법점용하고 거래가 이루어져 교통혼잡과 군민들의 안전사고 위험을 해소하기 위해 임실터미널에서 정마트 사거리 구간의 노상거래에 대한 강력한 단속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에서 이뤄지는 모든 거래가 안전한 환경 속에 이루어지도록 적극적인 계도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에서 판매되는 고추는 생산 농가의 이력사항을 표기토록해 소비자가 안심하고 믿고 구입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군은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가 폭염과 무더위 속에서도 명품 임실고추 생산을 위해 흘린 농민의 땀방울이 정당한 값을 받고 소비자의 만족도 또한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것인 만큼 농가와 상인의 자발적 참여를 적극 당부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 “임실고추는 유리한 기후여건으로 영양이 풍부하고 맛이 좋은 친환경 명품고추로 잘 알려져 있다”며 “많은 소비자들이 품질이 우수한 임실고추를 믿고 구입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경수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