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부안군
부안군, 2020년 부안군민대상 시상식 개최민선7기 2주년 기념 열린 공감의 날 행사서 진행
   
▲ 부안군, 2020년 부안군민대상 시상식 개최
부안군은 민선7기 2주년을 맞아 열린 7월 열린 공감의 날 행사에서 부안의 명예를 높이고 지역발전에 공적이 큰 군민을 대상으로 2020년 부안군민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효열·산업·문화·체육분야 등 4명의 군민대상 수상자에게 군민대상 상패와 메달이 수여됐다.

효열부문 최혜녀씨는 30년 전 교통사고로 몸이 불편한 남편을 대신해 홀로 농사와 생계를 책임지고 거동이 불편한 시모를 정성껏 보살피는 등 지극한 효심으로 군민대상을 수상했다.

산업부문 최우식씨는 현재 남부안농협 조합장으로서 로컬푸드 직매장을 설립·운영하고 부안군 특화상품인 오디의 홈쇼핑 판매와 화장품 개발을 추진하는 등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해 군민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문화부문 고재흠씨는 문학활동을 하고 있는 작가로서 부안을 소재로 한 문학작품과 지역언론 칼럼을 통해 부안을 홍보하고 부안군립도서관에 도서 3600권을 기증하는 등 부안문학 발전에 기여해 군민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체육부문 김상우씨는 현재 피부·비뇨기과 의사로서 수영선수가 없던 시절 부안군 수영연합회를 구성하고 수영장 개관을 비롯해 각종 수영대회를 유치하는 등 부안군 스포츠 발전에 기여한 공이 커 군민대상을 수상하게 됐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이날 “군민대상 후보자로 올라오신 모든 분들이 부안을 위해 헌신하신 분들로서 수상의 자격이 충분하지만 4분만 시상하게 돼 죄송한 마음”이라며 “보이지 않는 곳에서 부안발전을 위해 애써주신 여러분들이 계시기에 군민들이 자긍심을 갖고 서로 나누고 칭찬하는 착한문화가 확산될 것”이라고 축하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동영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삼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